[법보신문] 선운사, 우란분절 맞아 49재 회향 선운 2018.09.04
첨부화일 : 없음
신용훈 전북주재기자
  • 승인 2018.09.03 14:02
  • 호수 1454
  • 댓글 0



      • 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
    조상천도·업장소멸 발원

    지장기도 성지 고창 선운사(주지 경우 스님)가 우란분절을 맞아 8월25일 경내 지장보궁에서 무술년 우란분절 49재<사진>를 회향하며 조상천도 및 업장 소멸과 나눔 실천을 발원했다. 선운사는 7월8일 입재식을 시작으로 49일 동안 7번의 재를 진행해왔으며 사부대중은 이 기간 동안 스스로 마음을 밝히고 선망부모와 조고조상님들의 왕생극락을 발원했다. 우란분절 49재 회향식에는 주지 경우 스님을 비롯해 한주 재곤, 범여, 초기불학승가대학원 강주 재연, 원장 환성 스님 등 200여명이 함께했다.

    신용훈 전북주재기자

     

    [1454호 / 2018년 9월 5일자 / 법보신문 ‘세상을 바꾸는 불교의 힘’]
    ※ 이 기사를 응원해주세요 : 후원 ARS 060-707-1080, 한 통에 5000원

    이름 비밀번호
    코멘트
    이미지가 안보이면 여기를 클릭해주세요.
    (왼쪽 이미지의 영문,숫자 4자리를 입력하세요.)
    이전글 : [현대불교신문] 선운사 전통산사 문화재활용프로그램 성황
    다음글 : [불교신문] 선운사 6000명 운집, 생명살림기도 대법회 봉행